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마켓컬리, 자체 브랜드 '컬리스' 통밀 빵 시리즈 출시

공유
0

마켓컬리, 자체 브랜드 '컬리스' 통밀 빵 시리즈 출시

통밀로 만들어졌지만 촉촉한 식감이 특징

center
마켓컬리가 자체 브랜드 '컬리스'의 통밀빵 시리즈를 선보인다. 사진=마켓컬리
장보기 앱 '마켓컬리'가 자체 브랜드(PB) ‘컬리스’의 통밀 식빵과 모닝롤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신제품 ‘R15 통밀 모닝롤’은 까칠한 식감의 통밀로 만들어졌지만, 백밀가루로 만든 모닝롤처럼 부드러운 식감을 가진 것이 특징이다. 통밀 특유의 고소한 맛과 단맛이 특징이다. ‘R15’는 통곡물 전문 브랜드 ‘로만 밀(Roman Meal)’의 통밀, 통밀 프레이크, 귀리 등 곡물 믹스를 밀가루 100% 대비 15% 사용한 것에서 붙여졌다.
이달 7일에 먼저 선보인 ‘R15 통밀 식빵’은 출시된 지 15일 만에 1만8000개가 넘게 팔릴 정도로 인기다. 30여 개의 식빵 중 판매량 순위 2위, 빵·잼 카테고리 400여 개 상품 중 판매량 3위를 차지했다. 두 번의 반죽 과정을 거치는 중종법과 토종 효모를 활용해 식감을 촉촉하고 부드럽게 개선했다. 표면에는 아마씨, 해바라기씨, 호두 등이 박혀있다.

컬리스는 출시 이후 꾸준히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2월 가장 먼저 출시한 ‘컬리스 동물복지 우유’는 출시 3개월 만에 마켓컬리 대표상품으로 자리 잡았다. 출시 100일 만에 누적 판매량이 11만 개를 넘기며 우유 상품 중 판매량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마켓컬리는 오는 29일에는 컬리스 동물복지 유정란을 출시하며 우유, 빵과 함께 매일 즐기는 데일리 식품군의 '컬리스' 라인업을 추가로 확장할 예정이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