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팀 코리아’ 35억 달러 규모 네팔 고속도로 사업 수주

공유
0


‘팀 코리아’ 35억 달러 규모 네팔 고속도로 사업 수주

도공‧유신‧평화ENG컨소시엄… 건설기간 54개월

left
한국도로공사를 중심으로 구성된 건설 컨소시엄이 네팔 수도 카트만두와 테라이를 연결하는 35억 달러 규모의 고속도로 공사를 수주했다.

22일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에 따르면 ’팀 코리아‘는 네팔 육군이 발주한 카트만두와 니즈가즈 국제공항 예정지 72.5㎞를 연결하는 35억 달러 규모의 ’카트만두~테라이‘ 고속도로 공사를 수주했다.

팀코리아는 도공과 유신, 평화엔지니어링 등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이다.

이 사업은 설계와 시공을 병행해 공사 기간을 단축하는 패스트트랙(Fast Track) 방식으로 진행되며, 도공은 21만 달러 규모의 설계와 시공감리 등의 업무를 수행하는 조건이다.
건설 기간은 54개월로 고속도로가 준공되면 1시간이면 테라이에서 카트만두를 갈 수 있다.

현재 테라이에서 카트만두로 가려면 약 8시간 동안 256㎞를 주행해야 된다.

신용석 해외사업처장은 “도공의 기술력과 민간 현지 네트워크를 통해 글로벌경쟁력을 확보했다”고 평가했다.

한편 도공은 2005년부터 39개국에서 166건의 사업을 수주했고, 현재 18건의 사업을 수행 중이다.

center
카트만두~테라이 고속도로 사업 노선도(한국도로공사 제공)



신종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kc11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