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용범, "충격 집중되는 2분기가 올해 성장 좌우"

공유
0

김용범, "충격 집중되는 2분기가 올해 성장 좌우"

center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22일 "이번 분기가 올해 전체 성장을 좌우할 것"이라며 코로나19 위기에 대한 총력 대응을 강조했다.

김 차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11차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 겸 정책점검회의에서 "보건 분야에서 촉발된 위기가 길어질수록 실물과 금융 분야를 흔드는 진성 위기로 번질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충격이 집중되는 2분기에 1·2차 추가경정예산을 포함, 이미 발표한 대책을 최대한 집행하겠다"며 금융지원 방안, 기간산업 안정기금 등 정책 집행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김 차관은 또 "당면과제는 코로나19를 조기에 극복하는 것이지만 코로나19 이전부터 진행되고 있는 구조적 변화에 대한 대응도 소홀해서는 안 된다"며 "이번 위기를 중장기 구조개혁 과제를 실행하는 추진동력으로 삼는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포스트 코로나' 대응과 관련해서는 "위기대응 과정에서 필요한 재정여력 확보와 미래세대의 재정부담 축소를 위해 여러 대안 중 하나로 사회적 연대를 활용한 방안이 강조되기도 한다"며 "충격 흡수 과정에서 발생 가능한 양극화를 미리 염두에 두자는 견해도 있다"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