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NH농협은행, 생활 속 거리두기에 청소년금융교육센터 운영 재개

공유
0

NH농협은행, 생활 속 거리두기에 청소년금융교육센터 운영 재개

center
9일 서울 서대문 청소년 금융센터에서 토요금융특강을 실시하고 이연호 개인고객부장(뒷줄 오른쪽 두 번째)과 NH엔돌핀 8기, 교육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 가정의 달을 맞아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임시 운영중단됐던 청소년금융교육센터 운영재개와 함께 순차적 개학을 기다리고 있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금융교육 특강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가정의 달 특강 '가족과 함께하는 금융교육 완전 찐이야!'는 전국 11개(서울, 경기, 강원, 광주, 대전, 부산, 세종, 울산, 전북, 충남, 충북) 금융교육센터에서 열린다. 개학 전 초등학생과 그 가족을 대상으로 NH엔돌핀과 일일 은행원이 돼 통장을 개설하는 등의 금융업무와 핀테크를 통한 금융사기예방교육이 진행된다.
농협은행은 지난 2012년부터 '행복채움금융교실'을 운영하며 학생들과 소외계층 등에게 찾아가는 금융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2019년에는 ‘1사1교 금융교육 우수 금융회사’에 선정된 바 있다.

손병환 농협은행장은 “코로나19로 긴 방학이었지만 가정의 달을 맞아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금융교육을 제공할 수 있어서 뜻깊다”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철저한 방역과 청소년을 위한 알찬 금융 콘텐츠로 앞서가는 청소년금융교육센터가 되겠다”고 말했다.

금융교육 신청과 관련한 자세한 정보는 농협은행 청소년금융교육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원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tru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