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티웨이항공, 키르기스스탄 교민 수송…150명 입국 예정

공유
0

티웨이항공, 키르기스스탄 교민 수송…150명 입국 예정

center
티웨이항공이 키르기스스탄에 체류 중인 재외국민을 수송하기 위해 전세기 운항을 추진한다.

10일 티웨이항공에 따르면 전세 항공편은 이날 오전 7시 인천공항을 출발해 비슈케크에 도착 후 11일 저녁 8시 20분경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현재 약 1700여명의 교민들이 거주 중으로 이번 해당 수송편에는 150여명의 교민이 탑승한다.

교민 수송 전세기 운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에 따라 주 키르기스스탄 대한민국 대사관의 요청으로, 국토부와 협의를 거쳐 교민들의 안전 확보를 위해 전세기를 운항하기로 결정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교민들이 하루라도 빨리 귀국할 수 있도록 모든 부서가 협력해 최상의 안전 운항 준비를 마쳤다”며 “국내외 국민들이 코로나19로 인한 힘든 상황을 이겨낼 수 있도록 국적항공사로서 할 수 있는 모든 부분에서 협력하고 맡은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힌편 키르기스스탄은 직항 노선이 없는 곳으로 지난 2월 티웨이항공이 처음으로 주 2회 운수권을 배분받았으며, 오는 2021년 여름 국내 항공사 최초로 정기편 직항 노선을 취항할 예정이다.


민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c07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