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제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소상공인과의 간담회 가져

공유
0


김제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소상공인과의 간담회 가져

left
소상공인과의 간담회 (김제시=제공)

전북 김제시는 지난 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심각한 매출부진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의 애로사항 청취와 위기극복을 위해 소상공인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박준배시장을 비롯한 김제시 소상공인협회, 전통시장 상인회, 각 업체별 회장 등 2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최근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시의 소상공인 지원방안을 밝히고 소상공인들의 애로사항을 수렴하는 자리였다.

간담회에서는 김제시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특별지원 하고 있는 경영안정 지원을 위한 긴급 경영자금·임대료·공공요금·카드수수료 지원 고용유지 지원를 위한 사회보험료·피해사업장 무급휴직근로자 생계비 지원 ,

자금 지원을 위한 특례보증 이차보전·소상공인 이차보전 지원, 상생 및 상권활성화를 위한 김제사랑상품권 특별할인·착한임대료운동 추진 등4개분야 10개 시책사업에 대해 설명했다.

특히, 전년도 동기간 대비 매출액 10%이상 감소한 소상공인에게 업체당 50만원을 지원하는 긴급 경영자금 지원사업(총 32억5천만원)과 연매출액 3억원이하 소상공인에게 1∼3월 임대료의 50% 최대 60만원를 지원하는 임대료 지원사업(총 16억원)은 김제시 자체사업으로써 소상공인에게 실효적 지원을 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간담회에 참석한 소상공인들은 다른 타 시군에 비해 시에서 긴급경영자금, 임대료 지원사업 등 현실적인 지원책을 마련해 주어 감염병에 대한 과도한 불안심리로 인해 소비 및 내수경제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큰 힘이 될 것 같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른 지원책을 검토해 줄 것과 서류 간소화 등도 건의하였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소상공인 여러분들의 피해와 어려움이 너무나 심각해 걱정이 크다.”며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큼 이를 극복하기 위해 행정에서 지원할 수 있는 시책 등을 적극 발굴·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유종광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347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