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익스피디아, '코로나19' 장기화에 고객 지원 확대

공유
0

익스피디아, '코로나19' 장기화에 고객 지원 확대

center
익스피디아가 '코로나19' 사태로 여행을 떠나지 못하는 고객을 위한 지원을 확대한다. 사진=익스피디아
온라인 여행사 익스피디아가 '코로나19'로 인해 여행에 차질이 생긴 고객들을 위해 지원을 확대한다.

먼저 익스피디아는 고객이 올 3월 19일 이전에 예약한 이달 30일까지의 호텔 상품을 환불한다. 예약 당시 환불 불가 옵션으로 구매했어도 취소와 환불이 가능하지만 경우에 따라 별도의 바우처가 제공될 수도 있다.

셀프 취소 기능도 마련했다. 현재 익스피디아 고객센터가 72시간 이내에 출발하는 일정의 긴급 변경을 우선 처리하고 있는 만큼 고객 편의를 고려해 익스피디아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에서 고객이 직접 예약 상품을 취소할 수 있도록 했다.

익스피디아는 코로나19 등 앞으로 불가피한 상황으로 여행을 취소해야 할 경우를 대비해 무료 취소가 가능한 상품을 선별해 보여주는 필터링 시스템도 도입했다. 무료 취소 옵션이 제공되는 상품을 예약할 경우 취소 마감 시점에 한해 무료로 여행을 취소하거나 변경할 수 있다.

여행을 떠나고 싶어도 떠날 수 없는 현실을 반영해 멤버십 혜택 적용 기간도 1년 연장된다. 기존에는 이용 실적에 따라 1년 단위로 등급이 갱신됐지만 앞으로 모든 고객이 보유 등급에 따른 혜택을 1년 더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이은주 익스피디아 마케팅팀 매니저는 "익스피디아는 코로나19로 불안을 느끼거나 불편을 겪고 있을 여행객을 다양한 방식으로 지원하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현 상황이 개선되고 전 세계 여행객이 마음 편하게 여행할 수 있는 날이 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