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영국 소비자 단체 CAMRA, 가상 술집 오픈

공유
0

[글로벌-Biz 24] 영국 소비자 단체 CAMRA, 가상 술집 오픈

코로나19로 집에 머물면서 가상 플랫폼에 모여 술 한잔 즐기도록 설계

center
영국에 온라인 가상 술집(Pub)이 개설돼 문을 열었다.
영국에 온라인 가상 술집(Pub)이 문을 열었다. 사람들은 코로나19로 집에 머물면서 와인이나 페인트 한잔을 마시며 담소를 나눌 수 있게 되었다.

메인 바 영역까지 포함하고 있는 비디오 펍 플랫폼 '레드 (온)라이언(The Red (On)Lion)'에 가입하면 가상의 펍에서 실제와 유사한 생활을 즐긴다. 방문객들은 그들의 친구들과 화상 회의를 열기 위해 테이블을 만들거나 예약할 수 있고, 게임에 참여하거나, 펍 퀴즈와 같은 이벤트를 조율할 수 있다. 수제 맥주부터 벨기에 맥주까지 다양한 주제의 이야기들이 주어지게 된다.
플랫폼을 만든 소비자 단체 CAMRA(Campaign for Real Ale)는 코로나19 폐쇄로 인한 외로움과 사회적 고립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개발했다고 말했다.

닉 안토나(Nik Antona) CAMRA 회장은 "어떤 것도 진짜 지역 펍이 만든 공동체를 대신할 수는 없지만, 맥주와 사이다를 마시는 사람들이 모여 수다를 떨고 술을 마실 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우리 모두는 사회적 고립과 외로움을 경험하고 있기 때문에 지금은 공동체로 모여 서로를 지원하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코로나19의 확산을 늦추기 위해 영국은 전국적으로 모든 펍, 식당, 필수적이지 않은 가게들이 모두 문을 닫았다.


조민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s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