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남미지역 코로나19 확진자 3만 명 넘겼다

공유
0


중남미지역 코로나19 확진자 3만 명 넘겼다

center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사진=연합뉴스

중남미 지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만 명을 넘어섰다.

4일(현지시각) 각국 보건당국 발표와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기준 중남비 30여 개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3만 100여 명으로 집계됐다.
전 세계 6대륙 중 가장 늦게 확진자가 나온 중남미 지역은 최근 확진자 증가 폭이 매우 가팔라지고 있다.

특히 브라질의 경우 검사 건수를 늘리면서 5일 연속 하루 1000명 이상의 확진자가 나오고 있다. 4일 기준 확진자 수는 1만 360만여 명이다.

브라질 외에 칠레, 에콰도르 멕시코, 파나마, 페루 등 국가에서도 1000명 이상의 누적 확진자가 나타났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