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원일x김유진 결혼 연기…코로나19 여파

공유
0


이원일x김유진 결혼 연기…코로나19 여파

center
이원일 셰프(왼쪽)와 김유진 PD가 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을 8월로 연기했다. 사진=MBC 제공
이원일(41) 셰프와 김유진(29) 프리랜서 PD 커플이 결혼식을 연기한다고 2일 밝혔다.

애초 이원일과 김유진 PD는 이달 26일에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다.
그러나 두 사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을 4개월 연기, 오는 8월29일에 웨딩 마치를 울린다.

이원일과 김유진은 MBC TV 월요 예능 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 최근 두 사람은 결혼식 주례는 요리사 이연복, 사회는 MC 홍석천, 축가는 그룹 'god'의 김태우에게 부탁하는 모습이 그려져 기대감을 높였다.

두 사람은 지난해 한 프로그램에서 이연복 셰프의 주선으로 만났다. 김유진 PD는 MBC TV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을 맡고 있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