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네이버 시리즈, 누적 매출 40억 신화 '재혼 황후' 완결

공유
0

네이버 시리즈, 누적 매출 40억 신화 '재혼 황후' 완결

누적 조회 수 7천 만·매출 40억 원 돌파…"경이로운 기록 세운 시리즈 대표작"
웹툰화·드라마화 확정…웹소설계 OSMU 대표 성공사례로 꼽혀 인기 입증

center
네이버 시리즈 웹소설 '재혼황후' 커버 이미지. 사진=네이버 시리즈


누적 조회 수 7천만 건, 누적 매출액 40억 원을 돌파한 네이버 시리즈 대표 소설 '재혼황후'가 31일 외전 마감을 끝으로 연재를 마무리했다.

네이버웹툰은 시리즈에서 지난 2018년 11월 첫 연재 시작 후 약 1년 4개월간 총 325화를 연재한 인기 웹소설 '재혼 황후'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고 1일 밝혔다

이 웹소설은 네이버 시리즈 누적 매출 약 40억 원을 돌파했으며, 누적 조회수 약 7000만 건을 넘어서며 최고 인기작으로 올라섰다. 게다가 이 작품은 당초 아마추어 작가들이 작품을 올리는 공간인 '웹소설 베스트리그'에서 승격된 작품이었다. 작품은 연재 내내 독자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궁중을 배경으로 한 로맨스 판타지 웹소설 장르로 나비에 황후가 변심한 황제의 곁을 떠나 옆 나라 황제와 재혼을 하겠다고 선언하며 시작되는 내용을 담았다. 정통 로맨스 판타지 장르의 '클리셰'를 깬 파격적인 전개로 연재 내내 호평을 받아왔다.

지난해 10월 네이버 시리즈가 진행한 '네이버 시리즈에서 인생작을 만나다' 브랜드 캠페인에서는 배우 수애가 주인공 '나비에' 황후를 연기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네이버 측은 "웹소설 연재 중에도 게임과 출판을 통해 원 소스 멀티 유즈(OSMU)의 가능성을 보여준 작품"이라면서 "웹툰으로 제작돼 특유의 빠른 전개와 아름다운 작화로 연재 초반부터 웹툰 순위 상위권에 다다르는 등 원작과 웹툰 독자 모두를 만족시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웹툰화 작품은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태국, 대만, 인도네시아, 일본 등 아시아궈노가 프랑스에도 출시됐으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네이버는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장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박제연 네이버웹툰 시리즈 웹소설 리더는 “재혼 황후는 로맨스 판타지 장르에서 무려 60주간 1위를 기록하며 오랜 기간 사랑을 받아 온 작품”이라면서 “이를 통해 처음으로 웹소설을 접한 독자들이 많았던 만큼, 앞으로도 네이버 시리즈를 통해 더 많은 독자들이 웹소설의 매력을 알수 있도록 좋은 작가들을 발굴하고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완결된 웹소설과 연재 중인 동명의 웹툰은 모두 네이버 시리즈와 네이버 웹툰 앱, 모바일, PC에서 감상할 수 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