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소기업 취직, “3분 4초가 중요하다”

공유
1

중소기업 취직, “3분 4초가 중요하다”

center
자료=잡코리아


잡코리아가 31일 중소기업 채용 면접관 883명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지원자의 첫인상이 ‘매우 높은 영향을 미친다’는 면접관이 39.8%에 달했다.

‘조금 높은 영향을 미친다’는 응답은 53.5%로 나타났다.

면접관의 86.2%가 지원자의 첫인상이 면접에서 높은 영향을 미친다고 밝힌 것이다.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답변은 13.8%에 그쳤다.

면접에서 지원자의 첫인상이 결정되기까지의 시간은 평균 3분4초에 불과했다.

‘지원자의 첫인상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조사한 결과, ‘자세와 태도’를 꼽은 면접관이 71.6%를 차지했다.

면접장에 들어오는 순간부터 자리에 앉아 답변하는 자세 등 기본적인 태도에서 지원자의 첫인상이 결정된다는 것이다.

지원자의 ‘표정과 눈빛’(45.8%), ‘답변하는 내용’(45.2%) ‘발음, 어조 등 말하는 방식’(32.4%) ‘발성, 성량 등 목소리 톤’(20%) 순으로 조사됐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