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남기. "긴급재난지원금…원 포인트 추경할 것"

공유
0


홍남기. "긴급재난지원금…원 포인트 추경할 것"

center
홍남기 경제부총리 자료사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30일 소득 하위 70%인 1400만 가구를 대상으로 최대 100만 원을 주는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 7조1000억 원 수준의 '원 포인트 추경'을 하겠다며 2차 추경을 공식화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사태 대응을 위한 사회보험료 등 부담완화 방안 및 긴급재난지원금 도입방안' 발표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번 긴급재난지원금 소요 규모는 9.1조 원 수준이며, 이 중 정부 추경 규모는 약 7.1조 원 수준이 될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긴급재난지원금이 하루하루 어려움이 커지고 있는 국민에게 최대한 신속히 돌아갈 수 있도록 긴급재난지원금만을 단일사업으로 하는 원 포인트 추경을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추경 재원은 최대한 기존 세출 사업의 구조조정으로 충당할 계획"이라며 "구체적으로 코로나 19사태로 집행 부진이 예상되는 사업, 유가·금리 하락 등으로 소요가 줄어든 사업비뿐만 아니라 적극적인 노력을 통해 집행 절감이 가능한 사업을 최대한 발굴하겠다"고 했다.

홍 부총리는 "지자체가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에 적극적인 의지를 갖고 있으며, 지역 여건에 대해 보다 상세히 파악하고 있는 점을 감안,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협업해 이번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을 함께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기본적으로 정부와 지자체 간 8대 2로 분담(서울시는 차등 협의)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