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70대 폐렴환자, 코로나19 확진 4시간 만에 사망

공유
0


70대 폐렴환자, 코로나19 확진 4시간 만에 사망

center
그래픽=뉴시스


경기도 양주시의 요양원에서 지내던 70대 남성 환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직후 사망했다.

의정부시는 의정부성모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A(75·남)씨가 30일 오전 사망했다고 밝혔다.

양주시 베스트케어요양원에서 지내던 A씨는 지난 28일 발열과 호흡곤란 등의 증세가 나타났다.

29일 오전 8시께 의정부성모병원으로 옮겨져 오후 9시 30분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 판정 직후 분당서울대병원으로 옮기려고 했으나 상태가 악화돼 이송이 불가능해졌고, A씨는 결국 확진 4시간만인 30일 오전 1시 19분께 사망했다.

A씨는 지난 17일과 18일 두 차례에 걸쳐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후 폐렴 증세가 호전돼 25일 의정부성모병원에서 베스트케어요양원으로 다시 옮겨졌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