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뉴욕증시] 오일 국부펀드, 주식 2250억달러어치 매각…1조 달러 손실 추정

공유
1

[뉴욕증시] 오일 국부펀드, 주식 2250억달러어치 매각…1조 달러 손실 추정

center
코로나19 패닉 속에 오일 국부펀드는 주식을 팔아 현금화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로이터
산유국들, 주로 중동 산유국들의 오일 국부펀드가 주식 2250억 달러어치를 매각하고 있다고 JP모건이 추산했다.

29일(현지시간) 로이터에 따르면 JP모건 시장전략가 니콜라오스 파니기르초글로우는 코로나19 패닉 속에 유가가 폭락하고, 산유국 재정이 악화하면서 이들 국부펀드가 주식을 팔아 현금화하고 있다면서 그 규모가 2250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산했다.

파니기르초글로우는 이들 오일 국부펀드는 주식시장 하락으로 약 1조 달러 손실을 입었을 것으로 추정했다.

그의 추산은 각 국부펀드와 국부펀드연구소(SWFI)의 자료를 토대로 했다.

파니기르초글로우에 따르면 산유국들은 유가폭락으로 재정이 급속히 악화하는 반면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긴급 재정지출 수요가 급격히 늘고 있어 주식시장 바닥을 따지고 말고 할 겨를이 없다. 일단 팔아서 현금을 마련해야 하는 절박한 상황에 내몰려 있다.

그는 최근 수주일간 노르웨이 국부펀드를 제외한 산유국 국부펀드들이 약 1000억~1500억 달러 규모의 주식을 매각했을 것으로 추산하고, 앞으로 수개월에 걸쳐 추가로 500억~750억 달러어치가 더 매물로 나올 것으로 예상했다.


김미혜 글로벌이코노믹 미국 통신원 LONGVIEW@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