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캐세이퍼시픽항공, 코로나19 극복 위해 총력 대응

공유
0


[글로벌-Biz 24] 캐세이퍼시픽항공, 코로나19 극복 위해 총력 대응

center
캐세이퍼시픽 항공이 예약 시기, 여행 일정 등 조건에 해당하는 항공권 대상 재예약, 취소, 노쇼 수수료 면제 및 전세 항공편 운항 등의 노력으로 항공 화물 수요 공략에 나서고 있다. 사진=캐세이퍼시픽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임성훈 기자]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전 세계 항공 업계가 전례 없는 어려움을 겪고 있다. 캐세이퍼시픽항공은 승객 편의를 위해 항공권 수수료 면제 혜택을 보장하고, 항공 화물 수요를 적극적으로 공략하는 등 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전사적인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28일(현지 시간) 아시안 타임즈에 따르면 캐세이퍼시픽은 우선 승객들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수수료 면제 혜택을 확대 실시한다.

코로나19의 영향을 받는 기간에 여행하는 항공권을 구매한 승객에게 재예약, 취소, 노쇼(No-show) 수수료 면제 혜택을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출발지와 목적지에 관계없이 제공되며, 항공권 취소를 원하지 않는 승객들은 정해진 기간 내 출발하는 항공권으로 재예약 또는 노선 변경이 가능하다. 단, 이번 수수료 면제 혜택의 기간과 조건 등 세부 사항은 코로나19 사태 추이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이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캐세이퍼시픽 웹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와 동시에 캐세이퍼시픽은 불확실한 시기에 항공권을 예약하는 고객들을 위해 수수료 없이 무제한 예약 변경이 가능한 ‘자유로운 여행’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오는 4월 20일까지 항공권을 신규 발권하는 모든 승객은 해당 서비스를 통해 재예약 및 노선 변경 수수료 면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캐세이퍼시픽은 전 세계 다양한 지역에 지속적으로 항공 화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제 화물 수요를 집중적으로 공략하기 위해 전세 항공편을 운항하고, 일부 중단된 여객기를 화물 운송에 투입함으로써 화물 수용 능력을 확대하고 있다.

캐세이퍼시픽은 지난 70여년 동안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 다양한 지역에 가장 효율적인 대규모 복합 항공 화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작년 5월에는 국제항공운송협회(IATA)에서 부여하는 신선식품 취급과 항공운송 인증 제도 ‘CEIV Fresh(Center of Excellence for Independent Validators Fresh)’를 항공사 최초로 획득한 바 있다.


임성훈 기자 shyim9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