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5분만에 감염 확인' 코로나19 진단키트 미 FDA 비상 승인

공유
3

'5분만에 감염 확인' 코로나19 진단키트 미 FDA 비상 승인

center
미국 FDA로부터 코로나19 진단 키트에 대한 비상 승인을 받은 애버트 래버러토리스.


미국 의료장비 제조업체 '애보트 래버러토리스'가 개발한 코로나19 진단검사 키트가 미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비상 승인을 받았다.

27일(현지시간) dpa통신 등에 따르면 미 FDA는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빠르면 5분 안에 파악할 수 있는 애보트 래버러토리스의 초고속 진단검사 키트가 미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비상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회사 진단검사 키트를 사용하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5분 안에 확인할 수 있고, 음성으로 최종 확진하는 데에는 13분이 걸린다.

크기는 토스터와 비슷한 정도여서 휴대가 가능하고, 병원 밖에서 검사할 수도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애보트는 한 달에 500만 개의 키트를 생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애보트는 감염병 진단키트 개발 선두주자 가운데 하나로, 세계 최초로 인간면역결핍증바이러스(HIV) 테스트기를 개발했다.

앞서 애보트는 3월말까지는 미국내 생산을 확대해 주당 100만명이 테스트받을 수 있는 키트를 생산하겠다고 밝힌바 있다.


최영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ou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