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비상경영' 롯데건설 "코로나 위기, 비용 절감·생산성 향상으로 돌파"

공유
0

'비상경영' 롯데건설 "코로나 위기, 비용 절감·생산성 향상으로 돌파"

비상경영 행동강령·윤리경영실천 선서...하석주 대표 "기본과 원칙 충실로 위기 극복"

center
27일 서울 서초구 잠원동 본사에서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가운데)와 임직원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비상경영체제 행동강령과 윤리경영 실천을 선서하고 있다. 사진=롯데건설
롯데건설이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내외 경제의 불확실성 증대로 27일 비상경영체제에 돌입했다.

롯데건설은 이날 서울 서초구 잠원동 본사에서 비상경영체제 행동강령과 윤리경영 실천 선서식을 갖고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공정한 업무처리로 지속가능 성장의 기반을 다져나갈 것을 결의했다.
이에 따라, 기존 사업장의 현안을 상시적으로 분석·평가하고, 신규 사업장의 투자 적절성을 철저히 진단해 위험도를 최소화할 예정이다. 예산 관리강화 발생가능한 외환유동성 위기에 적극 대비하기로 했다.

또한,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예상되는 수익 감소에 대응하기 위해 원가 비용 절감을 철저히 이행하고, 전사 차원의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동시에 윤리경영 강화, 상생경영 안전의식의 생활화를 적극 실천한다는 방침이다.

하석주 대표는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전 세계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가운데 롯데건설이 할 수 있는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고, 기본과 원칙에 충실히 임한다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