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국내은행 외화LCR 규제 5월말까지 80→70% 적용

공유
0


국내은행 외화LCR 규제 5월말까지 80→70% 적용

center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


정부는 국내은행의 외화 유동성 확보를 위해 외화 유동성 커버리지 비율(LCR)을 80%에서 70%로 한시 조정하기로 했다.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26일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국내은행에 적용되는 외화 LCR 규제를 5월말까지 한시적으로 70%로 적용하겠다"고 밝혔다.

외화 LCR은 한 달 동안 예상 순 현금 유출액 대비 고(高)유동성 자산 비율을 뜻하며, LCR규제는 대표적인 외화 건전성 규제다.

김 차관은 또 "금융회사의 해외차입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3개월 동안 외환 건전성 부담금 부과 대상에서 제외하고 올해 징수 예정인 부담금에 대해서도 분할 납부를 확대, 사실상 납부를 유예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