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용범 차관, 거시금융안정팀 신설…매일 시장점검회의

공유
0


김용범 차관, 거시금융안정팀 신설…매일 시장점검회의

center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거시금융안정팀을 구성, 매일 시장점검회의를 주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기재부 내에 '거시금융안정팀'을 구성, 매일 시장점검회의를 주재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차관은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국내외 시장과 금융 부문별 시스템 리스크를 신속하고 심도 있게 점검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차관은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수시로 개최, 금융위원회·한국은행·금융감독원·국제금융센터 등 관계부처 및 기관과 긴밀한 공조 하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국내외 경제·금융 상황과 대응 방안을 면밀히 점검하고 구체화할 예정"이라고 했다.

김 차관은 또 "콜·환매조건부채권(RP)·기업어음(CP)·전자단기사채 등 단기자금시장 수급 상황과 원화 유동성 공급 채널이 적절히 작동하는지 등을 검토했다"면서 "자금시장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단기금리 변동성이 과도할 경우 시장안정화를 위한 방안을 신속하게 시행하는 등 신용경색을 방지하는데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차관은 "감염병 추가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주요국의 이동금지 조치가 본격화됨에 따라 글로벌 실물경제는 당초 예상보다 더 크게 위축될 전망"이라고 전망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