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D, 정호영 사장 대표이사 선임

공유
0


LGD, 정호영 사장 대표이사 선임

정기주주총회 개최…OLED 중심 회사 경쟁력 극대화

center
정호영 LG디스플레이 신임 대표이사.
정호영호(號) LG디스플레이가 본격적인 출항을 시작했다.

LG디스플레이는 20일 경기도 파주시에 있는 LG디스플레이 러닝센터에서 제 35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정호영 사장을 대표이사로 정식 선임했다.

이날 대표이사로 선임된 정호영 사장은 주주 서한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대외 여건 불확실성과 산업 내 치열한 경쟁상황 속에서도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중심 핵심 경쟁력 강화를 위한 중점 추진 과제는 계속 추진할 것”이라고 경영 방향을 밝혔다.
정 사장은 이어 “코로나 19 확산으로 경영환경이 빠르게 변하고 있는 점을 감안해 사업 운영상 핵심 리스크 뿐 아니라 새로운 기회요인까지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체계적이고 선제 대응할 것”이라며 위기 극복 의지를 강조했다.

LG디스플레이는 이날 대표이사 선임 건과 함께 ▲2019년 재무제표 승인 ▲이사 보수한도 승인(45억원) 등 다른 안건도 의결했다.

LG디스플레이는 디스플레이 산업 경쟁 심화와 판매가격 하락세 지속 등으로 2019년 매출은 23조4756억 원, 영업손실 1조3594억 원을 기록해 적자로 돌아섰다. 반면 OLED로 사업구조 전환을 준비해 TV사업 내 OLED TV 매출비중이 2018년 24%에서 2019년 34%로 크게 늘었다.

한편 이사 보수한도는 어려운 경영환경을 반영해 지난해(85억원) 대비 47% 감소한 45억원으로 정했다.


오만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