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NHN '토스트', 국가 연구 사업 수행 기업에 클라우드 지원

공유
0


NHN '토스트', 국가 연구 사업 수행 기업에 클라우드 지원

TOAST 인프라 최대 1년 무상 지원· 서비스 운영 위한 시스템 구축, 컨설팅 지원

center
NHN의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토스트(TOAST)’가 국가 연구 사업 및 과제 수행 기업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지원에 나선다. 사진=NHN


NHN(대표 정우진)은 19일 자사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토스트(TOAST)’가 국가 연구 사업 및 과제 수행 기업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정부 부처와 국가 산하 기관에서 주관하는 연구 사업에 스타트업을 비롯한 수많은 기업이 참여해, 다양한 기술을 개발하고 사업화를 진행한다. 올해 정부의 R&D 예산은 24조 2200억원으로 이중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16조 3069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그러나 국가 연구 사업을 수행한 기업이 기술 개발 및 서비스 성과에 탁월한 연구 실적을 달성하더라도 정부 지원이 종료된 이후에는 인력이나 자금 부족, 또는 사업 프로세스 기반 미흡을 이유로 실제 사업화 단계까지 이르지 못하는 경우도 적지 않다.

이러한 상황에서 NHN은 국가 연구 사업을 통해 창출된 기술 및 서비스가 사장되지 않고, 수행 기업의 사업화 어려움 해소에 도움이 되고자 서비스 운영에 필요한 시스템 구축 및 운영 지원을 결정했다. TOAST를 활용해 정부 연구 사업을 수행하는 기업은 과제 종료 이후에도 사업화에 필요한 TOAST의 인프라 및 서비스를 최대 1년까지 무상 지원키로 결정했다.

필요에 따라 NHN이 보유한 기술 역량을 바탕으로 한 IT 기술 분석 및 컨설팅, 클라우드 교육 및 서비스 홍보 지원도 제공한다.

김동훈 NHN 클라우드사업그룹 상무는 “국가 연구 사업에 참여하는 기업은 4차 산업 시대의 혁신 성장을 이끌 주요 기술 및 서비스를 보유한 강소업체가 대부분”이라며, “TOAST의 인프라 서비스를 포함한 다양한 지원 정책이 핵심 기술을 보유하고도 사업화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최영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ou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