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슈퍼레이스, 코로나19로 4월 개막전 5월로 연기

공유
0

슈퍼레이스, 코로나19로 4월 개막전 5월로 연기

center
슈퍼레이스 경기 장면.사진=슈퍼레이스 제공
국내 최고 모터스포츠 무대인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4월 개막 일정을 연기했다.

슈퍼레이스 조직위원회는 19일 "코로나19의 전국적인 확산에 따라 드라이버, 미캐닉, 팀 관계자, 후원사, 진행요원 등 대회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해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 일정을 연기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즌 슈퍼레이스는 4월 25~26일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 서킷에서 1라운드 경기가 치러질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여파로 애초 2라운드 일정인 5월 23~24일로 개막전을 바꿨다.

조직위는 "지난달 23일 정부가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를 '심각'으로 격상했고, 대한자동차경주협회도 4월 개최 예정인 대회의 연기를 권고했다"라며 "참가팀 대표자 회의를 통해 개막전 일정의 연기를 최종적으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연합뉴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