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우체국, “마스크 1인당 1개만 구매 가능”

공유
0

우체국, “마스크 1인당 1개만 구매 가능”

center
6일부터 우채국에서 판매하는 마스크는 1인당 1개씩만 가능하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우정사업본부는 6일부터 정부의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에 따른 공평한 보급을 위해 1인당 1개씩만 판매하기로 했다.

읍면지역 1317개, 대구·청도지역 89개 등 우체국 1406개에서 판매하며 수량은 14만 개다.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70만 개를 판매한 것에 비해 5분의1 가량 감소한 분량이다.

가격은 1000원에서 1500원으로 올렸다.

또 1인당 5개까지 구매에서 1개로 줄였다.

동일인의 중복구매를 방지하기 위해 농협과 협의, 번호표 배부시간을 오전 9시30분으로 단일화했다.

우체국과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번호표를 오전 9시30분에 배부하고, 판매는 기존대로 우체국은 오전 11시, 하나로마트는 오후 2시부터 시작된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