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코로나 기본소득' 30만 원 지급, 국민 생계 보장하자

공유
0

'코로나 기본소득' 30만 원 지급, 국민 생계 보장하자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기본소득당과 미래당, 민생당 박주현 의원실 등은 4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 긴급 추가경정예산 약 30조 원 중 15조 원을 관련 예산으로 배정해 5000만 국민에게 한시적 기본소득 30만 원을 지급하라"고 촉구했다.
또 "정부의 '코로나 피해극복 지원 대책'은 저소득층을 포함한 대다수 국민을 위한 정책이 아니다"며 "소비쿠폰 발행과 승용차 개별소비세 인하 등 소비 촉진 조치만으로는 일상적인 경제활동이 위축된 현실을 해결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기본소득을 통해 모든 국민이 걱정을 내려놓을 수 있도록 돕고, 얼어붙은 내수 경제를 살리자"고 제안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