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재용, 구미사업장 찾아 "조만간 마스크 벗고 활짝 웃으며 만나자"

공유
0

이재용, 구미사업장 찾아 "조만간 마스크 벗고 활짝 웃으며 만나자"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3일 경북 구미 구미사업장을 방문,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이 부회장은 이날 구미사업장에서 스마트폰 생산 공장을 점검한 뒤 직원들과 차담회를 하며 어려움을 듣고 "어려운 상황에서도 최일선 생산 현장에서 묵묵히 일하고 계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비록 초유의 위기지만 여러분의 헌신이 있어 희망과 용기를 얻는다"고 밝혔다.

또 "저를 비롯한 회사는 여러분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며 "모두 힘을 내서 함께 이 위기를 이겨내 조만간 마스크를 벗고 활짝 웃으며 만나자"고 말했다.

이 부회장은 마스크를 착용한 채 사업장을 방문했다.

구미사업장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대구·경북 지역에서 대규모로 확산되며 직원 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