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농진청, 반려견 건강에 도움 주는 유제품·사료 개발

공유
0

농진청, 반려견 건강에 도움 주는 유제품·사료 개발

center


농촌진흥청은 3일 반려견 건강에 도움을 주는 유제품과 흑삼을 활용한 기능성 사료를 개발했다.
농진청은 이 유제품을 반려견에게 먹었더니 장내 유해 세균인 푸소박테리움과 콜린셀라가 줄었고, 유익균인 비피도박테리움 롱검이 2배가량 늘었다며 피부가 빨갛게 부어오르는 증상과 가려움증이 줄었고, 혈액에서 암세포와 바이러스 감염 세포를 공격하는 세포의 활력이 8.3% 개선됐다고 밝혔다.

농진청은 또 흑삼 분말을 이용, 반려견의 면역력을 높일 수 있는 기능성 사료도 개발했다.

농진청은 흑삼이 염증을 촉진하는 산화질소 생성 효소 등의 발현을 감소시키는 항염증 기능을 갖고 있음을 밝혀냈다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