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법무부, 8개월 간 신천지 신도 우한서 입국 42명

공유
0


법무부, 8개월 간 신천지 신도 우한서 입국 42명

center
강제 폐쇄된 광주 북구 신천지 베드로지성전[사진=뉴시스]

지난해 7월부터 2월 27일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창궐지인 중국 우한에서 국내로 입국한 신천지 신도는 총 42명인 것으로 파악됐다.

법무부는 29일 질병관리본부로부터 28일 신천지 교인 24만4743명에 대해 지난해 7월1일부터 2월27일까지의 출입국 기록 조회를 요청받아 결과를 통보했다고 밝혔다.

법무부에 따르면 신천지 해외 신도 3만3281명 중 한국으로 입국한 기록이 있는 사람은 38명이며 이중 우한에서 입국한 사람은 1명이다. 또 국내 신도 21만1462명 중 중국에서 한국으로 입국한 기록이 있는 사람은 3572명으로 이 가운데 우한에서 입국한 사람은 41명으로 집계됐다.

법무부는 “명단은 주민등록번호가 특정되지 않은 경우도 적지 않아 향후 확인 과정에서 동명이인 등의 사유로 인원 수가 변동될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민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c07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