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먼디파마, '코로나19' 관련 '포비돈요오드 가글' 허위 정보 확산에 적극 대응

공유
1


한국먼디파마, '코로나19' 관련 '포비돈요오드 가글' 허위 정보 확산에 적극 대응

'베타딘 가글액'은 현재 국내에서 판매하고 있지 않아
잘못된 제품 정보 확산으로 국민 피해 막기 위한 행보

center
한국먼디파마가 최근 SNS에서 퍼지고 있는 '베타딘 가글액'과 관련한 허위 정보에 적극 대응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사진=한국먼디파마
한국먼디파마(대표이사 이명세)는 '코로나19'가 급격히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최근 SNS를 중심으로 '포비돈요오드' 성분의 가글 제품에 대한 확인되지 않은 정보가 퍼지고 있는 사태와 관련, 회사가 해당 정보가 일체 연관이 없다는 점을 최근 명확히 밝혔다.

현재 SNS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법으로 '베타딘 가글액' 제품을 추천하며 구강 내 바이러스 제거와 폐렴 진행 차단을 위해 가글을 해야 한다는 정보가 올라와 있다. 영문으로 최초 유포된 해당 정보는 정확한 근거 없이 '중국 우한의 코로나19 연구진' 혹은 '홍콩 내 사스(SARS) 연구진' 등 확인되지 않은 익명의 전문가를 출처로 국문으로까지 번역돼 검증된 코로나19 예방 지침처럼 빠르게 확산 중이다.
그러나 베타딘 가글액은 현재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지 않은 제품이다. 국내에서는 한국먼디피마가 동일한 포비돈요오드 성분을 함유한 '베타딘 인후스프레이' 제품을 판매 중이다. 해당 제품의 주성분인 포비돈요오드는 시험관 내 시험을 통해 사스 코로나 바이러스와 메르스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항바이러스 효과를 입증했으나 이번 코로나19에 대한 효과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그럼에도 일부에서는 베타딘 가글액과 관련된 부정확한 정보가 코로나19 예방법으로 알려지고 있어 한국먼디파마가 관여한 것으로 의혹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한국먼디파마는 회사와 연관되지 않은 부정확한 정보의 무분별한 확산에 적극 대응하고자 베타딘 인후스프레이 홈페이지에 공식 입장문을 발표했다. 한국먼디파마는 "SNS 등에서 접한 해당 바이러스에 대한 과학적 근거가 확실치 못한 예방법 등과 한국먼디파마는 일체의 연관이 없으며, 특히 언급된 해당 가글 제품은 한국에서 판매되고 있지 않은 제품임을 다시 한 번 명시했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한국먼디파마는 "해당 포비돈요오드 성분은 사스 코로나 바이러스와 메르스 코로나 바이러스 등 호흡기 바이러스를 비활성화하는 것에 대해 과거의 시험관 실험에서 의학적으로 확인됐으나 최근 유행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효과가 있는지에 대한 실험은 완료되지 않았기 때문에 현재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효과는 확인되지 않았음을 안내했다. 한국먼디파마는 해당 내용이 당사의 지속적인 공식 입장이었음을 밝히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피해가 더 커지지 않고 소비자들의 오해와 착오가 없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