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7월부터 국민연금보험료 月최고액 1만5300원 오른다…최저액은 900원 인상

공유
0


7월부터 국민연금보험료 月최고액 1만5300원 오른다…최저액은 900원 인상

국민연금심의위, 국민연금 기준소득월액 상하한액 조정(안) 심의 결정

center
오는 7월부터 국민연금 보험료가 월 최고 1만5300원 인상되고, 최저액은 900원 오른다.세종시 어진동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 표지석
오는 7월부터 국민연금 보험료가 월 최고 1만5300원 인상되고, 최저액은 900원 오른다.

보건복지부는 28일 국민연금심의위원회에서 국민연금 기준소득월액 상하한액 조정(안)을 서면 심의,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심의 결과 기준소득월액은 상한선이 486만 원에서 503만 원으로 인상됐다. 하한액은 31만 원에서 32만 원으로 올랐다.
이에 따라 국민연금 월 최고 보험료는 43만7400원에서 45만2700원으로 1만5300원이 인상된다. 최저 보험료는 2만7900원에서 2만8800원으로 900원이 오른다.

국민연금 보험료 산정 기준이 되는 기준소득월액 조정은 국민연금법 시행령 5조에 따라 전체 가입자 평균소득의 3년간 평균액 변동률(3.5%)을 반영한 결과다.

심의를 거친 조정안은 오는 7월1일부터 적용된다.

복지부 관계자는 "상·하한액 조정으로 조정 대상자의 보험료가 일부 인상되지만 연금급여액 산정에 기초가 되는 가입자 개인의 생애 평균 소득월액이 높아져 연금수급 시 더 많은 연금을 받을 수 있게 된다"고 설명했다.


지원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resident5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