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정부, 서울대병원 등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 지정

공유
0


정부, 서울대병원 등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 지정

center
정부가 서울대병원 등 전국 91개 병원을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했다.
정부가 서울대병원 등 전국 91개 병원을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안전한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했다.

국민안심병원은 코노라19가 병원 내에서 전염되는 것을 막기 위해 호흡기 환자 전용 진료구역을 운영하는 의료기관을 말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은 지난 24∼25일 국민안심병원 신청을 받은 후 현재까지 91개 병원을 지정했다. 지정된 병원 중에서는 상급종합병원이 4곳, 종합병원이 68곳, 병원이 19곳이다.

26일 현재 진료가 가능한 기관은 84곳(92.3%)이며 나머지 병원은 호흡기 환자 전용 진료구역 준비를 마친 후 운영을 시작하게 된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