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소화불량'에 걸린 한국인…탄산없는 액상 소화제 '베나치오' 주목

공유
0


'소화불량'에 걸린 한국인…탄산없는 액상 소화제 '베나치오' 주목

소화 불량 환자 지속 증가…생활습관 바꾸거나 약물치료 필요
생약 성분의 베나치오, 연간 1000만병 이상 판매되며 인기

우리 국민이 가장 많이 찾는 의약품 중 하나는 '소화제'다. 보건복지부가 발간한 '의약품 소비량 및 판매액 통계'에 따르면 2015년 기준 공급·판매된 의약품은 총 2만9765개 품목이다. 그중 소화기관과 신진대사 의약품이 23%에 해당하는 6755개로 1위를 차지했다. 판매금액도 소화기관과 신진대사 의약품이 15% 정도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소화불량으로 진료를 받는 환자도 증가세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속쓰림 및 소화불량' 자료를 보면 소화불량 환자는 2009년 약 65만1000명에서 2013년 약 79만 명으로 5년 동안 약 13만8000명 증가했다. 연평균 증가율은 4.9%로 나타났다.

center
우리 국민이 앓는 소화불량은 대부분 기능성 소화불량으로 원인은 아직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자료=글로벌이코노믹
◇소화불량 대부분은 '기능성 소화불량'

소화불량은 위나 십이지장과 같은 상부위장관에 발생하는 모든 소화기 증상을 말한다. 소화성궤양이나 위암 등으로 인한 '기질성 소화불량'과 특별한 소견을 보이지 않는 '기능성 소화불량'으로 나눌 수 있다.

우리 국민이 고통받는 대부분의 소화불량은 기능성 소화불량이다. 식후 만복감, 상복부 팽만감, 조기 만복감, 구역, 트림, 식후 상복부 중심의 통증이나 불쾌감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다.

그러나 기능성 소화불량이 발생하는 원인은 아직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맵고 짠 음식을 다량 섭취하거나 과식, 과음, 약물 복용 등으로 위 기능이 떨어졌기 때문이라고 추측하고 있다. 스트레스나 우울증 등의 신경과민 증상으로 위 기능이 억제돼 발생할 가능성도 있다. 우유, 육류, 밀가루 등 섭취하는 음식도 어느 정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 예상된다.
문제는 기능성 소화불량 증상이 주기적이고 지속적으로 발생해 호전과 악화를 반복한다는 점이다. 음식물을 먹을 때는 물론 일상생활에서도 불편이 초래된다. 식후 조기 포만감이나 복부 팽만감으로 식욕이 없고 밥을 조금만 먹어도 금방 배가 부르기도 하다. 이를 개선하려면 생활습관을 바꾸거나 약물 치료를 하는 것이 필요하다.

center
동아제약 '베나치오'는 연간 1000만 병 이상 판매되는 액상 소화제다. 사진=동아제약
◇'無탄산'에 각종 '생약 성분'을 더한 동아제약 '베나치오'

기능성 소화불량을 위한 치료제가 많은 가운데 동아제약이 선보인 액상 소화제 베나치오는 꾸준히 사랑받는 의약품이다.

제품명인 베나치오는 '아픈 배가 낫지요'라는 말에서 따온 것으로 소화불량 때문에 겪는 불편함을 빠르게 해소해 준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베나치오는 이름처럼 지난 2009년 발매 이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잇다. 특히 2016년에는 출시 후 처음으로 연간 1000만 병 판매를 돌파하며 액상 소화제 시장의 강자로 부상했다.

베나치오는 하루 세 번 식후 복용으로 과식, 체함, 상 복부 팽만감, 구역, 구토 등의 소화불량 증상을 개선하는 데 도움을 준다. 창출, 육계, 건강, 진피, 회향, 현호색, 감초 등의 각종 생약 추출물이 주성분이며 탄산을 넣지 않아 위에 주는 부담을 최소화 했다.

동아제약이 지난 2008년 실시한 동물실험에서 베나치오는 위배출능 개선 효과(위장 속 음식물을 소장으로 내려 보내는 것으로 헛배 부름이나 체증과 같은 증상 개선), 위순응도 개선 효과(위가 음식물을 쉽게 받아 들이는 능력으로 조기 포만감과 같은 증상 개선), 담즙분비 촉진(쓸개로부터 소화액 분비를 증가시켜 밀가루 등의 소화에 도움) 등에 있어 효과를 입증했다.

여기에 국내 일반의약품 액상 소화제로는 최초로 지난 2014년 국내 임상기관에서 기능성 소화불량증 환자들을 대상으로 4주간 임상시험이 이뤄졌다. 그 결과 환자들이 느끼는 전반적인 소화불량 증상이 개선됐고 식후 조기 포만감과 속 쓰림, 가슴통증 등의 상 복부 이상 증상 개선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아제약은 앞으로 베나치오를 소화제 전문 브랜드로 키워나갈 예정이다. 용기가 작아 휴대하기 좋고 많은 양을 마시기 힘든 노인과 여성들에게 적합한 20㎖ 제품과 가루나 알약 형태의 소화제와 함께 복용하기 좋은 75㎖ 제품 등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소화효소 3종과 생약 성분의 복합처방으로 효과 빠른 종합소화제 '베나치오 세립' 등으로 제품 라인업을 확대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