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전자, 영업실적 악화에도 연구개발 투자 '20조' 돌파

공유
0


삼성전자, 영업실적 악화에도 연구개발 투자 '20조' 돌파

center
삼성전자의 연구개발(R&D) 투자가 지난해 20조 원을 돌파했다.

26일 삼성전자의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연구개발비는 20조1929억 원으로 전년의 18조6504억 원보다 8.3%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매출액이 5.5%, 영업이익은 52.8%나 줄었지만 연구개발비 지출은 오히려 늘린 것이다.
이에 따라 매출액 대비 연구개발비 비중도 8.8%로 2018년의 7.7%보다 1%포인트 이상 높아졌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4월 133조 원을 오는 2030년까지 투자, 시스템반도체 글로벌 1위로 올라서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는 연평균 11조 원 사업으로, 지난 1월에는 3나노 공정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하면서 투자 성과를 내기도 했다.

작년 10월에는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협약식을 통해 탕정사업장에 13조 원대 규모의 생산라인 투자를 발표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