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HP, 최대 18조 자사주 매입 제록스 인수 시도 차단

공유
0


HP, 최대 18조 자사주 매입 제록스 인수 시도 차단

center
로이터 통신과 CNBC 24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HP는 150억 달러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 제록스의 적대적 인수에 맞설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뉴시스
복사기·프린터 제조업체 제록스의 적대적 인수 위협에 시달려온 프린터·PC 업체 HP가 최대 150억 달러(약 18조2000억 원) 규모의 자사주 매입하겠다는 계획을 내놨다.

로이터 통신과 CNBC 24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HP는 올해 1분기(지난해 11월∼올해 1월) 실적을 발표하면서 이런 내용이 담긴 '전략적·재무적 가치 창출 계획'을 내놨다.

HP 이사회는 이 계획에 따라 자사주 매입 재원으로 150억 달러를 승인했다. 이는 작년 10월 발표한 50억 달러 규모의 자사주 매입 계획을 3배로 확대한 것이다.

HP는 또 영업이익 증대를 통해 6억5000만 달러의 비용 절감에도 나서겠다고 밝혔다.
HP는 이 같은 자사주 매입과 비용 절감 등을 통해 2022년 3.25∼3.65달러의 주당 순이익을 달성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이 회사가 이날 내놓은 올해 주당 순이익 전망치 2.33∼2.43달러보다 1달러가량 높은 것이다.

이에 앞서 제록스는 작년 11월 시총에서 3배 덩치가 큰 HP를 인수하겠다고 제안했다. 주당 22달러, 총 335억 달러(약 40조7000억 원)에 인수하겠다는 것이었다.

그러나 HP가 자사 가치를 크게 과소평가했다며 이 제안을 몇 차례에 걸쳐 거절하자 이달 초 인수 제안가를 주당 24달러, 총 350억 달러(약 42조6000억 원)로 상향 조정했다.

그러면서 인수 제안을 거부할 경우 HP 주주를 상대로 주식을 매입해 적대적 인수에 나서겠다고 위협했다.

제록스는 다음 달께 HP의 주식에 대한 공개 매입에 나설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