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세계백화점 대구점 매장 직원 코로나19 확진... 26일부터 임시 휴점

공유
0

신세계백화점 대구점 매장 직원 코로나19 확진... 26일부터 임시 휴점

center
대구 신세계백화점이 직원들에게 문자메세지로 휴점을 알리고 있다. 사진=뉴시스
신세계백화점은 대구점이 직원의 코로나19 확진에 전관 임시 휴점한다.

신세계백화점은 협력사원이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해당 매장을 26일부터 전관 임시 휴점하기로 25일 밝혔다.
이 사원은 대구점 내 브랜드매장 직원으로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했다. 지난 20일부터 자가 격리 조치 중이었다.

신세계백화점 대구점은 25일 이 직원에 대한 보건당국의 코로나19 검사 결과가 확진으로 나온 직후 오후 7시 매장을 조기 폐점하고 직원들도 즉시 귀가조치했다.

대구점 재개점 날짜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