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이슈 24] 백악관. 코로나19 대책비용 25억 달러 의회에 요구…일부 예산 전용해 충당

공유
0


[글로벌-이슈 24] 백악관. 코로나19 대책비용 25억 달러 의회에 요구…일부 예산 전용해 충당

center
미국 백악관(사진)이 현지시간 24일 의회에 코로나19 긴급대책비용 25억 달러를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CNN은 24일(현지시간) 백악관 행정관리예산국(OMB) 책임자가 의원들에게 쓴 서한을 입수해백악관이 신형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의 감염확대에 따라 12억5,000만 달러(약 1조5,187억 만 원)의 긴급대책비용을 포함한 총액 25억 달러(약 3조375억 원)의 예산을 의회에 요구했다고 보도했다.
이 책임자는 서한에서 미 정부기관이 지금까지 예산이나 권한의 제약으로 대응을 방해받은 케이스는 없다고 강조하면서 신형 바이러스나 그 감염증에 관해서는 아직 불명확한 점이 많다고 지적했다. 비용의 대부분은 이미 다른 정부기관에 배정된 예산의 일부를 전용해 충당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12억5,000만 달러의 긴급 대책비에 에볼라 출혈열 예방 및 치료에 배정된 예산에서도 5억3,500만 달러를 전용해 모두 18억 달러로 묶을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에 대해 존 슈머 민주당 상원 원내총무 등은 예산이 부족한데다 시기도 너무 늦었다고 비판했다. 예산을 다른 범위로부터 돌리는 방침에 대해서도 반대 자세를 나타냈다. 코로나19에 대해서는 현지시간 25일 오전 상원의원 등을 대상으로 한 비공개설명회가 예정되어 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