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SK텔레콤, 타이완모바일과 5G 파트너십 MOU

공유
0

[글로벌-Biz 24] SK텔레콤, 타이완모바일과 5G 파트너십 MOU

3분기에 5G 서비스

left
타이완모바일이 SK텔레콤과 5G 파트너십을 맺고 경쟁사를 앞지르기 위해 올 3분기 5G 서비스에 나선다.
타이완모바일이 SK텔레콤과 5G 파트너십을 맺고 경쟁사를 앞지르기 위해 올 3분기 5G 서비스에 나선다.

타이완에서 두 번째로 큰 타이완텔레콤은 24일(현지 시간) SK텔레콤과 5G 기술과 자원을 통합해 기업 고객을 위한 새로운 광대역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도록 하는 MOU를 체결했다.

타이완모바일은 이번 협력이 5G 네트워크 구축, 인터넷 효율성 향상, 기술 이전 등에 초점을 맞출 것이라고 말했다.

타이완모바일 CTO 탐 코(郭宇泰)는 "한국이 세계 최초로 5G 서비스를 출시한 만큼 5G 이용자가 가장 많다. 한국에서 5G 네트워크를 신속하게 구축하고, 5G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한 SK텔레콤의 노하우를 활용해 타이완에서 다른 경쟁업체들보다 앞서나가고 싶다"고 말했다.
두 회사는 지난 2013년부터 3G와 4G 네트워크 구축과 업그레이드에 협력해 왔다.

타이완모바일은 지난주 3.5기가헤르츠(GHz) 대역에서 5G 대역폭 60메가헤르츠(MHz)를, 28GHz 대역에서는 200MHz를 총 10억 달러의 비용을 들여 확보했다.

회사는 올해 투자를 2배로 늘려 5G 장비 구축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타이완모바일은 올해 당기순이익이 지난해 42억 달러에서 31억 달러로 27% 줄어들 전망이다. 반면 매출은 지난해 410억 달러에서 460억 달러로 8.1% 수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는 별도로 청화텔레콤(中華電信)은 올해 노키아솔루션스앤네트웍스 및 에릭슨으로부터 5G 장비 구입에 24억 달러를 지출했다. 이 회사는 올해 101억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민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s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