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스카이라이프, 전국 주요 복지시설에 UHD TV·위성방송 지원

공유
0


KT스카이라이프, 전국 주요 복지시설에 UHD TV·위성방송 지원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복지시설 대상 ‘사랑의 안테나’ 지원 협약
복지넷 사이트서 신청 접수…매분기 15개소에 UHD TV와 위성방송
"아동·노인 복지시설 등 방송 복지 필요 이웃에 ‘사랑의 안테나’ 지원"

center
(왼쪽부터) KT스카이라이프 강국현 사장,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서상목 회장. 사진=KT스카이라이프
KT스카이라이프(대표 강국현)가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전국의 주요 복지시설을 대상으로 방송 지원에 나선다.

KT스카이라이프는 지난 21일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서 관리하는 아동센터와 요양시설 등에 ‘사랑의 안테나’ 후원을 통한 방송 복지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사랑의 안테나’는 난시청 지역 등 방송 시청 환경이 어렵거나 문화·정보 습득이 필요한 장애인·취약계층 시설에 UHD TV와 위성방송 장비와 시청료를 지원하는 대표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난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719 개소를 지원했다.

21일 서울 마포구의 한국사회복지회관에서 체결된 협약식에는 강국현 KT스카이라이프 사장과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회장이 참석했다.

KT스카이라이프는 이번 협약을 통해 매분기 15개소 이상의 복지시설을 선정해 연간 총 1억 4300만 원 상당의 초고화질 UHD TV와 위성방송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원 신청을 원하는 시설과 가정은 복지넷 사이트와 복지타임즈, 복지저널 등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자체 매체에 공지된 공모 내용을 확인하고 ‘사랑의 안테나’를 지원하면 된다.

강국현 KT스카이라이프 사장은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복지시설에서 생활하는 이웃들의 정보·문화 격차 해소에 기여할 수 있어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위성방송은 더불어 사는 세상 구현을 위해 방송 복지가 필요한 이웃을 대상으로 ‘사랑의 안테나’를 지속 확대·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회장은 “이번 협약으로 소외계층의 문화복지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면서 “앞으로 KT스카이라이프의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지속적인 동참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