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EBS "코로나19 위기경보 심각…코로나19 교육지원 비상대책단 가동"

공유
0


EBS "코로나19 위기경보 심각…코로나19 교육지원 비상대책단 가동"

center
EBS가 제공 중인 코로나19 확진자 이동 경로 안내지도.

EBS가 확산세가 빠르게 급증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적극적으로 대응한다.

EBS는 23일 확진 환자가 급증한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부사장을 단장으로 '코로나19 대응 교육지원 비상대책단(이하 비상대책단)'을 긴급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비상대책단은 앞으로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따른 단계적 대응방안을 마련해 선제적 조치에 나설 계획이다.
EBS는 코로나19로 인해 초중고 개학이 1주일 연기되는 등 수업 결손 발생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가정에서 자기주도학습이 가능하도록 온라인 교육 시스템을 강화하기로 했다.

아울러 EBS가 보유한 초중고 교과과정 기반 2만 8000여 개 콘텐츠를 더욱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모든 웹페이지 초기화면을 전면 개편, 24일부터 운영하기로 했다.

아울러 EBS는 코로나19 특별 생방송 진행과 관련 프로그램 긴급 편성을 통해 실시간 교육 관련 정보와 대응방안을 제공하기로 했다. 자체 보유한 모든 방송과 온라인 플랫폼에서 국가적 위기 극복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는 방침이다.

현재 EBS는 '코로나19 학교 안전 맵'을 만들어 웹페이지에서 서비스 중이다. 이는 전국 유치원과 초중고교, 대학교, 공공도서관 등 2만 4000여 개 교육 관련 시설과 확진자 이동 경로를 매칭시켜 나타낸 지도로, 정확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김명중 EBS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국가 비상사태를 맞아 교육현장의 혼란을 최소화하고, 혹시라도 발생할 수 있는 수업 결손으로 인한 학생들의 피해를 경감하기 위해 교육 공영방송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앞으로 교육현장의 안정을 위해 교육부와 긴밀히 소통하며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