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B국민은행,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확산 관련 긴급 지원

공유
0


KB국민은행,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확산 관련 긴급 지원

center
KB국민은행이 ‘코로나19’ 관련 감염병 특별 관리지역인 대구・경북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긴급 지원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코로나19’ 관련 감염병 특별 관리지역인 대구・경북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긴급 지원대책을 마련해 23일 발표했다.

KB국민은행은 먼저 오는 25일부터 한시적으로 대구・경북지역 고객을 대상으로 인터넷・스타뱅킹・자동화기기 이용 수수료를 면제한다. 이번 비대면채널 이용 수수료 면제는 ‘코로나19’관련 KB국민은행 대구・경북지역 고객 대상 금융 편의성 제공과‘코로나19’로 인한 고객 피해 최소화를 위해 실시된다.

대구・경북지역 KB국민은행 거래 고객은 인터넷뱅킹 및 스타뱅킹 이용 시 수수료가 면제되며, 점내・외 자동화기기 이용수수료 면제 혜택도 동시에 받을 수 있다. 다만 다른 은행기기를 이용하거나 타행 거래 고객, 브랜드제휴 기기 이용 고객은 제외된다.

또한 대구・경북지역 소상공인 및 소외계층 지원도 실시한다. 지역사랑상품권 등으로 대구・경북지역 전통시장에서 1억 원 상당의 생필품을 구입해 침체된 지역상권 활성화에 동참한다. 더불어 구입한 물품은 대구・경북지역 아동복지관, 지역아동센터 소외 아동 등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지역주민들이 ‘코로나19’를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힘을 보탤 예정이다.

이에 더해 KB국민은행은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24일부터 영업을 재개하는 대구 침산동지점과 대체영업점인 대구3공단종합금융센터, 지역 소외계층에 마스크 1만여개와 손소독제를 전달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관련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고 금융지원 등 종합적인 지원 대책을 계속 마련하겠다”며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더 이상 확산되지 않고 조속히 안정되는 일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