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토요타, 장애인 탁구 발전 위해 '1억5천만 원 후원'

공유
0


한국토요타, 장애인 탁구 발전 위해 '1억5천만 원 후원'

center
한국토요타, 대한장애인탁구협회 공식 후원 협약식. 사진=한국토요타
한국토요타자동차가 장애인 탁구의 발전과 선수들의 실력 향상을 돕는다.

한국토요타는 지난 20일 대한장애인탁구협회에서 1억5000만 원을 후원하는 협약식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토요타본사는 2015년부터 국제 올림픽 위원회(IOC) 및 장애인 올림픽 위원회(IPC)의 메인 스폰서로서 활동하고 있으며 스포츠맨십에서 영감을 받아 한계를 뛰어넘고 불가능에 도전하자는 의미의 글로벌 태그라인 '스타트 유어 임파서블'을 발표한 바 있다.
한국토요타의 대한장애인탁구협회 후원은 이러한 '스타트 유어 임파서블' 캠페인의 일환으로 시작된 사회공헌 활동으로, 장애인 탁구 선수들의 각종 대회 참가 및 훈련 등의 비용으로 2018년부터 매년 1억 원을 지원해 왔다.

올해는 특히 2020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하는 국가대표 선수들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5000만 원을 증액한 1억5000만 원을 후원, 누적 후원금이 총 3억5000만원에 달한다.

한국토요타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장애인 탁구 선수들의 불가능에 대한 도전을 응원한다"며 "올해 열리는 2020 도쿄 패럴림픽에서 국가대표 선수들의 노력이 좋은 결실로 이어지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토요타에는 3명의 장애인 탁구 선수가 소속돼 있으며, 이 중 이미규 선수가 2020 도쿄 패럴림픽 참가 자격을 확보했다.


김현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hs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