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유한양행, 아임뉴런과 뇌질환 신약개발 공동연구 추진

공유
0


유한양행, 아임뉴런과 뇌질환 신약개발 공동연구 추진

center
유한양행이 아임뉴런 바이오사이언스와 뇌질환 공동연구를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 DB
유한양행은 최근 아임뉴런 바이오사이언스와 뇌질환 신약 후보물질 기술도입과 공동 연구를 위한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아임뉴런은 지난해 4월 성균관대 교수진과 유한양행 출신의 김한주 대표가 설립한 연구소 기업이다. 유한양행은 2019년 7월 60억 원의 전략적 투자를 단행하며 아임뉴런과 인연을 맺었다.
이후 최근 아임뉴런과 뇌질환 공동연구를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유한양행과 아임뉴런은 아임뉴런이 보유한 '뇌혈관 장벽 투과 약물전달 플랫폼 기술'을 활용한 3개의 뇌암·뇌질환분야 프로그램 함께 진행하게 된다.

이정희 유한양행 사장은 "아임뉴런 바이오사이언스의 혁신적인 기초의과학 기술을 바탕으로 유한양행이 새로운 질환 영역인 뇌질환 부문에 진출해 시장을 주도하는 혁신적인 신약을 개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