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구·청도 지역 감염병 특별관리지역 지정

공유
0


대구·청도 지역 감염병 특별관리지역 지정

center
정세균 국무총리는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과 관련, "최근 확진자가 급증해 어려움을 겪는 대구·청도 지역을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해 특단의 조치를 하겠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확대 중앙사고수습본부 회의에서 "병상과 인력, 장비 등 필요한 자원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지금까지 국내 유입 차단에 주력했다면 앞으로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는 데 보다 중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