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SW산업협회, SW융합 교육지도자 육성 위해 3개 기관과 맞손

공유
0


한국SW산업협회, SW융합 교육지도자 육성 위해 3개 기관과 맞손

서울시립노원청소년직업체험센터·한국생산성본부·한국메이커스협회와 업무협약
SW산업 발전 이끌 교육 지도자 육성 위해 NCS·ITSQf 활용 프로그램 개발 도입

center
19일 열린 메이커(SW융합) 교육 지도자 육성 업무 협약식에 참여한 (왼쪽부터) 한국메이커스협회 김세배 상임이사, 한국SW산업협회 인재계발실 박환수 상무, 서울시립노원청소년직업체험센터 김진상 센터장, 한국생산성본부 대학 글로벌사업추진단 문중성 단장 등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국SW산업협회
한국소프트웨어(SW)산업협회(회장 이홍구)가 청소년의 창의적 미래진로체험 교육을 위해 한국생산성본부, 한국메이커스협회, 서울시립노원청소년직업센터와 손을 잡았다.

한국SW산업협회(이하 SW협회)는 19일 서울 노원구 노원 청소년 직업체험센터에서 한국생산성본부, 한국메이커스협회, 서울시립노원청소년직업체험센터와 메이커(SW융합) 교육 지도자 육성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환수 SW협회 인재계발실 상무, 문중성 한국생산성본부 대학 글로벌사업추진단장, 김세배 한국메이커스협회 상임이사, 김진상 시립노원청소년직업체험센터장이 참석했다.

이들은 향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NCS 기반의 소프트웨어 교사 육성 추진 체계를 수립하고, 교사, 청소년 지도사, 사회복지사 등 직업 분야별 요구 사항을 우선적으로 파악할 예정이다. 이후, 글로벌 메이커 교육 커리큘럼 수준의 양질의 콘텐츠를 도입하고, NCS와 ITSQF를 통한 역량기반 교육 과정 수립으로 진정한 메이커(SW융합)교육 지도자 육성을 실시하는 데 뜻을 모았다.

협약식에서 박 상무는 “한국SW산업협회는 SW산업의 발전을 이끌 미래 인재 양성 및 관리 기준 마련을 위해 NCS 및 ITSQF 개발·확산 사업들을 수행 중이다”라면서 “이번 4개 기관의 협약 체결을 통해 역량기반의 교육과정을 마련해 우수한 메이커 교육 지도자 양성이 수행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김 센터장은 “4차 산업 혁명의 국가 경제 발전 파급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는 융합소프트웨어 메이커들을 효과적으로 육성할 수 있는 교육 저변 마련은 매우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이어서 그는 “4개 기관은 글로벌 메이커 교육 커리큘럼으로서 고수준의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NCS와 ITSQF를 통한 교육으로 공신력 있는 인력을 배출해 글로벌 무대에서의 다양한 활동을 기대하게 할 것”이라고 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