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통3사, 갤S20 사전예판 지원금 20만원대 동일…요금제는 차별화

공유
0

이통3사, 갤S20 사전예판 지원금 20만원대 동일…요금제는 차별화

20~26일…27일부터 예약자 선개통·3월 6일 공식 출시
SK텔, 슬림 11만 5000~5GX 플래티넘 19만 5000원
KT, 5G Y틴 8만9000~슈퍼플랜 프리미엄 24만3000원
LGU+, 시니어/청소년 7만9000~프리미어 슈퍼 20만원
이통3사 합의한 공시지원금은 7만9000~24만3000원

center
삼성전자 갤럭시S20+. 사진=삼성전자
center
삼성전자 갤럭시S20 울트라. 사진=삼성전자

이통 3사가 20일부터 26일까지 일주일간 삼성전자 최신 스마트폰 갤럭시S20 시리즈 사전 예약판매에 들어갔다. 갤럭시S20 시리즈 공시지원금은 최대 20만 원대에 이른다.

20일 이통3사는 각 사 공식 홈페이지와 보도자료를 통해 갤럭시S20 시리즈(S20, S20+, S20울트라)의 요금제별 지원금을 예고했다.

이통사가 제시한 지원금 규모는 최소 7만9000원에서 최대 24만3000원까지로 형성됐다. 이 공시지원금은 사전예약 기간 동안 예고된 지원금 규모와 같다. 개통 개시일인 오는 27일에 다시 변경될 수는 있다. 다만, 지난 10일 이통3사가 경쟁 과열 방지를 위해 합의한 '신규출시 단말기 예약가입절차 개선 방안'에 따라 단말기 출시 후 공시지원금이 확정 고시될 때엔 더 올려 주는 쪽으로만 조정할 수 있다.

이통3사 모두 갤럭시S20 시리즈 3종의 지원금을 동일하게 책정했다. 그러나 요금제별 가격은 다르다.
SK텔레콤은 갤럭시S20 시리즈에 최소 11만5000원에서 최대 19만 5000원의 지원금(공시지원금과 이통사 추가지원금 포함)을 준비했다. 요금제는 ▲슬림 11만 5000원 ▲5GX스탠다드 13만 1000원 ▲5GX프라임 17만 2000원 ▲5GX플래티넘 19만 5000원 등이다.

KT는 ▲5G Y 틴 8만9000원 ▲5G 슬림 10만 3000원 ▲슈퍼플랜 베이직 15만 원 ▲슈퍼플랜 베이직 플러스 15만 4000원 ▲슈퍼플랜 스페셜 18만 7000원 ▲슈퍼플랜 스페셜 플러스 20만 4000원 ▲슈퍼플랜 프리미엄(플러스) 24만 3000원 등을 제시했다.

LG유플러스는 ▲5G라이트 시니어/청소년 7만 9000원 ▲5G라이트 9만 7000원 ▲5G스탠다드 13만 2000원 ▲5G 스마트 14만 9000원 ▲5G 프리미어 레귤러 16만 7000원 ▲5G 프리미어 플러스 18만 5000원 ▲5G 프리미어 슈퍼 20만 2000원 등으로 책정됐다.

지난 14일부터 시작된 자급제 스마트폰 사전예약과 이날 시작된 이통3사의 사전예약 기간은 모두 26일에 끝난다. 이후 27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사전예약자들의 선개통이 진행되고, 6일엔 제품이 공식 출시된다.

삼성전자의 갤럭시S20은 역대 최대 크기의 이미지 센서와 인공지능(AI)를 결합해 어떤 환경에서도 디테일까지 선명한 사진 촬영이 가능한 초고사양 카메라 기능을 갖춘 것이 최대 강점이다. 여기에 최신 5G 이동통신, 120Hz 디스플레이, 고용량 메모리 등 역대 최고 사양을 갖췄다. 특히, ‘갤럭시 S20 울트라’ 모델은 혁신적인 폴디드 렌즈를 적용해 10배 줌으로 촬영을 해도 화질에 손상이 없으며, 최대 100배 줌 촬영이 가능한 ‘스페이스 줌(Space Zoom)'을 지원한다.

갤럭시S20은 코스믹 그레이, 클라우드 블루, 클라우드 화이트, 클라우드 핑크 등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24만 8500원이다. 갤럭시S20+는 코스믹 그레이, 클라우드 블루, 클라우드 화이트, 아우라 블루, 아우라 레드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35만 3000원이다. 갤럭시S20울트라는 코스믹 그레이, 코스믹 블랙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59만 5000원이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