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코로나19 환자 20명 추가 발생… 51명으로 ‘급증’

공유
2


코로나19 환자 20명 추가 발생… 51명으로 ‘급증’

center
19일 오후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5명 추가로 발생하면서 확진자가 모두 51명으로 늘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후 4시 현재 코로나19 확진자가 5명 추가됐다고 밝혔다.

오전에는 15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이들 가운데 18명은 대구·경북에서 발생했다.

새롭게 확진된 환자 5명(47∼51번 환자)은 모두 31번 환자(61세 여성, 한국인)와 연관성이 있다.

이에 따라 31번 환자와 연관성이 있는 환자는 오전 신규환자 10명(33∼36·39·41∼45번 환자)을 포함, 15명으로 증가했다.

15명 가운데 14명은 31번 환자와 같이 대구 신천지교회에 다닌 사람이다.

나머지 1명(33번 환자)은 31번 환자가 입원했던 한방병원 직원이다.

31번 환자와 관련이 없는 신규환자 5명은 모두 이날 오전에 발생했다.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도 1만1000명을 넘어섰다.

이 가운데 9973명은 음성으로 판정됐고, 나머지 1149명은 검사를 받고 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