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국토정보공사, 몽골 방문단에 '디지털트윈' 활용한 전주 스마트시티 구축 기술 소개

공유
0


국토정보공사, 몽골 방문단에 '디지털트윈' 활용한 전주 스마트시티 구축 기술 소개

몽골 인사위원회, 18일 전주 LX 본사 방문...스마트시티 솔루션과 LX 해외사업 소개받고 전주 한옥마을서 한국전통문화 체험

center
몽골 인사위원회 일행이 18일 한국을 방문해 전북 전주시에 있는 한국국토정보공사(LX) 홍보관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LX
몽골 울란바토르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몽골 방문단이 최신 공간정보기술과 한국의 미(美)를 체험하기 위해 전북 전주에 있는 한국국토정보공사(LX)를 찾았다.

LX는 18일 몽골 인사위원회 위원 5명으로 이루어진 방문단이 전북혁신도시 LX 본사를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방문단을 이끈 발단 바타르조리그 몽골 인사위원회 위원장은 몽골 수도 울란바토르 제1부시장 출신으로 도시개발과 공간정보에 관심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LX는 이날 몽골 방문단에게 공사 홍보관 관람과 함께 디지털트윈(현실세계의 사물을 컴퓨터 속 가상세계에 구현해 다양한 모의실험을 가능하게 하는 기술)을 활용한 전주시의 스마트시티 기술 소개와 글로벌사업 등 공사업무 전반에 대한 홍보영상 상영과 브리핑을 했다.

오후에는 전주 한옥마을로 안내해 전통음식과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디지털트윈은 실제 세계와 동일한 쌍둥이 세계를 가상공간에 디지털로 구축, 각종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다양한 모의실험(시뮬레이션)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로, LX는 전주 스마트시티 구축에 이 기술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김택진 LX 공간정보본부장은 “디지털트윈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시티의 궁극적인 목적은 ICT와 빅데이터 등 신기술을 접목해 도시문제를 해결하고 국민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있다"며 "이번 몽골 방문단의 LX 방문을 계기로 몽골과의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하는 동시에 디지털트윈을 활용한 스마트시티 관련 핵심글로벌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