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학중심 지역혁신과제 수행 지역혁신플랫폼사업 시범실시… 올해 예산 1080억 책정

공유
0


대학중심 지역혁신과제 수행 지역혁신플랫폼사업 시범실시… 올해 예산 1080억 책정

교육부-기획재정부, '지역혁신플랫폼 사업' 간담회 열어 발표

center
유은혜 부총리겸 교육부장관이 18일 교육부와 기획재정부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지역혁신플랫폼 사업)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KTV국민방송캡처
대학을 중심으로 지역혁신 과제를 수행하는 지역혁신플랫폼 시범사업이 실시된다. 올해 사업비는 1080억 원이 책정됐다.

교육부와 기재부는 18일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지역혁신플랫폼 사업) 간담회를 열어 이같이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지역혁신플랫폼사업의 본격적인 시행에 앞서 관계부처 연계·협업방안을 논의하고 지역현장의 건의사항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사업을 통해 대학은 지자체와 중앙정부, 지역혁신기관 및 지역기업 등과 협업해 지역의 수요를 반영한 자율적인 대학교육 혁신을 통해 지역 인재를 양성한다. 또한 지역에 특화된 발전전략을 마련, 추진하는 데 적극적으로 참여하게 된다.

구윤철 기재부 2차관은 "지역이 당면한 어려움을 타개할 원동력은 무엇보다 '인재'"라며, "인재양성 거점으로서 대학이 이제 대학의 울타리를 넘어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해야 한다는 시대요구에 부응할 때"라고 강조했다.

구 차관은 또 참석한 관계부처에 2021년 예산요구 단계에서부터 유기적 협업을 당부하고, 지역혁신주체에는 지역 수요에 맞는 방향으로 사업이 설계될 수 있도록 현장 건의사항을 적극 개진해 줄 것을 요청했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