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외식 대신 집에서 즐겨요"…코로나19 발생 이후 밀키트 매출 급증

공유
0


"외식 대신 집에서 즐겨요"…코로나19 발생 이후 밀키트 매출 급증

티몬서 전년 동기 대비 밀키트 매출 4.3배 늘어

center
코로나19 여파로 밀키트 수요가 늘면서 티몬은 밀키트 할인 판매를 진행한다. 사진=티몬
코로나19 여파로 외식이 줄고 집에서 외식 메뉴를 즐길 수 있는 밀키트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밀키트(Meal Kit)는 손질과 식재료, 양념이 첨가돼 바로 조리해 섭취할 수 있는 가정간편식(HMR)과 달리 재료들을 직접 요리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지만 경제적이고 요리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어 최근 주목을 받고 있다.

티몬은 18일, 코로나19 발생 이후 밀키트의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약 4.3배 늘어났다고 밝혔다.
바이러스 감염에 대한 공포로 외부 활동이 줄면서 외식 대체재로 밀키트를 주문해 가정에서 간단히 조리하는 경향이 늘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실제로 한국외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코로나19 발병 이후 국내 외식 업소 10곳 중 9곳의 방문 고객이 줄었다. 반면 티몬에서의 밀키트 판매는 약 332% 증가했다.

밀키트 메뉴 중 가장 인기가 높은 상품은 스페인식 새우 요리인 '감바스 알 아히요'였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677% 상승했다. '비프 스테이크'와 '크림 빠네 파스타'가 뒤를 이었다. 전년 동기 매출 1위였던 '밀푀유나베'는 4위에 머물렀다. 이들 상품의 가격대는 7000원에서 1만 원 이내로 2인 기준 1만 원대로 구매할 수 있다.

티몬 관계자는 "외식을 대체하는 요리로 이색적이면서도 조리가 간편한 메뉴들이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간단한 식사나 술안주로도 많이 찾는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티몬은 늘어난 밀키트 수요를 반영해 티몬블랙딜로 '심플리쿡 1+1+사은품' 11종을 1만4900원에 판매한다. 19일부터는 '마이쉐프' 밀키트 할인 딜을 진행해 '감바스 알 아히요' 등을 5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