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반복적으로 나타나는 붉은 습진, 건선이라고?”

공유
0


“반복적으로 나타나는 붉은 습진, 건선이라고?”

center
이기훈 강남동약한의원 박사는 “건선은 오래될수록 증상이 심해지고 치료에도 어려움을 겪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조기에 진단받고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중요하며, 피부에 붉은 습진이 반복적으로 발생할 경우 건선을 의심해보고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단받아 볼 필요가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기훈 박사가 내원환자와 상담을 하고 있다. 사진=강남동약한의원
건선은 만성 염증성 피부질환으로 몸에 붉은 발진과 하얀 각질이 나타나는 것이 대표적인 증상이다. 초기에는 붉은 발진만 나타나기도 해 습진으로 오해하는 경우가 있는데, 반복적으로 붉은 습진이 나타난다면 건선을 의심해보고 관련 의료기관을 방문해 정확한 진단을 받아야 한다.

건선은 초기에 나타나는 좁쌀 같은 붉은 색 발진으로 인해 습진 외에도 두드러기와 접촉성 피부염, 아토피 피부염 등 다른 피부질환으로 오인하기도 한다. 건선은 증상이 심해지기 전에 치료를 시작해야 예후가 좋은 편이기 때문에 초기에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나 대한건선학회 조사에 따르면 건선피부염 발병 1개월 안에 병원을 찾은 환자는 전체의 30%에 불과했다. 또 건선 환자 약 21%는 발병 후 1년이 지나도록 치료를 받지 않은 것으로 나타나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기훈 강남동약한의원 박사는 “건선은 오래될수록 증상이 심해지고 치료에도 어려움을 겪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조기에 진단받고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중요하며, 피부에 붉은 습진이 반복적으로 발생할 경우 건선을 의심해보고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단받아 볼 필요가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 박사는 또 “특히 치료가 늦어지면 증상이 심해질 수 있으며, 얼굴이나 손 등 눈에 잘 보이는 곳에 건선 증상이 발생하면 환자에게 큰 스트레스를 유발할 수 있다. 실제 환자들은 피부 증상으로 인해 대인기피증이나 우울증을 호소하는 경우도 많아 건선 초기 증상일 때 전문 병원의 진단과 치료를 진행하길 권한다”라고 당부했다.

건선은 붉은 발진과 하얀 각질이 주 증상이지만 환자에 따라 환부의 모양과 발생 부위, 중증도, 진행 양상이 다양하다. 이 때문에 임의로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아닌 건선 의료기관의 진단을 통해 환자 개인에 따라 효과적인 건선치료법과 치료제를 찾아야 한다.

일부 환자들은 건선에 좋다는 약초나 즙, 차 등 민간요법을 무분별하게 시도하기도 하는데, 오히려 피부 건선이 악화되거나 간수치가 상승하는 등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사전에 반드시 담당의와 상의할 필요가 있다.

양지은 강남동약한의원 박사는 “건선은 면역체계의 과민반응으로 인해 피부 증상이 나타나는 질환이기 때문에 건선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단순한 피부 증상의 완화보다는 몸속을 치료해 면역체계를 정상화시킨다는 관점에서 접근할 필요가 있다. 치료는 증상과 원인에 맞춘 치료법을 시행해야 하며, 생활 관리를 통해 증상이 악화되지 않도록 관리해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양 박사는 “건선 치료를 위해 생활 관리를 한다고 특별한 무언가를 할 필요는 없으며 건강을 위해 누구나 챙길 필요가 있는 기본적인 부분들에 유의하면 된다. 금주와 금연, 건강한 식습관, 숙면, 스트레스를 적절히 해소하는 것이 피부와 몸의 건강, 면역력을 유지하는 방법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